상세 | 벗님들 나눔방

? 커뮤니티 벗님들 나눔방

벗님들 나눔방

안아주고, 감싸주고, 닦아주는 아름다운 세상을 찾아갑니다.

깊은 상처와 아픔, 다일에서 치유 받아

  • 글쓴이관리자
  • 분류공지
  • 등록일2016.06.08
  • 조회수1169

깊은 상처와 아픔, 다일에서 치유 받아

기독일보 윤수영 atldaily@gmail.com

입력 Jun 01, 2016 07:42 PM PDT

Print  글자 크기 + -

기사 보내기 Facebook Twitter

다일영성수련회

다일영성수련회 (포토 : 기독일보)

173기(미주 17기) 다일영성수련회가 지난 5월 23일(월)부터 27일(금)까지 뉴저지 소재 세인트 폴 아베이 뉴튼수도원(St. Paul's Abbey)에서 열렸다. 이번 수련회는 1단계 ‘아름다운 세상 찾기’로 시카고, 뉴저지 등 미주 전 지역에서 참여했다.

수련회 관계자는 "이민 1세 뿐 아니라 1.5세, 2세들을 직접 대면해보면 의외로 깊은 상처와 말 못할 사연들이 구구절절 하게 이어진다. 스스로 만든 느낌의 감옥과 어둠에 갇혀 홀로 울며 지냈던 미주 교민들의 아픔과 상처는 놀라운 치유와 회복의 역사로 부부간, 부모와 자녀간, 그리고 목회자와 성도들 간의 불통이 소통으로 이어지는 기적 나타났다"고 밝혔다.

Like Us on Facebook 

다일영성수련은 '밥퍼 목사’라는 별칭으로 더 친근하게 다가오는 최일도 목사(다일대표)와 준비된 영성 인도자들이 기독교 역사 속에 내려오는 신앙인들의 다양한 기도 등을 수련 받으며, 무의식 속에 그대로 남아있는 상처, 지금까지 살아오면서 받은 크고 작은 고통과 상한 감정들을 치유하며 회복할 수 있게 돕는 프로그램이다.


목록

전체댓글수1 욕설, 상업적인 내용, 특정인이나 특정 종교 및 특정사안을 비방하는 내용 등은 예고 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 bom 2016.07.22

    아~ 놀라운 회복과 치유가 있는 사랑의 현장,
    다일영성 수련회, 감사하네요...